제 2회 월경박람회 브랜딩/웹

Run for you, Learn for me

A menstrual fair that touches and experiences various but unfamiliar menstrual goods. For the period through the obstetricians about menstruation for goods and expertise, my body, you can get to know how to use. We learn about projects that can contribute as much sanitary pads as we run, and menstrual periods that we didn't know about. For women, we want to be the starting point for understanding our bodies and for creating a healthy menstrual life, and for our society to be a forum for broad consensus and discourse on menstruation.

다양하지만 우리에게 생소한 월경용품을 직접 만지고 경험하는 월경 박람회. 산부인과 의사들을 통해 월경에 대한 고민과 전문지식, 나의 몸에 맞는 월경용품 사용법을 알아갈 수 있습니다. 제 2회 월경박람회에선 달리는 만큼 생리대를 기부할 수 있는 프로젝트와 내가 몰랐던 월경에 대해 알아갑니다. 여성 개인에게는 자신의 몸에 대한 이해와 건강한 월경 라이프를 만드는 시작점이 되고, 우리 사회에는 월경에 대한 넓은 공감대와 담론을 형성하는 장이 되길 바랍니다.

Credits

B A T
Director : Lee DaSom
Branding/Web Design : Na HaNa
Illustration : Na EunAh
Web Development : Joo YongJin
Motion : Kim DoHyun
Photography : Nam JeongWoo,Joo Yongjin


Client : EASE&MORE
Project Period : 2019.02.01-05.01
Next DELIGHTPOOL